최종편집 : 2018.11.20 17:58 |
리커버아이즈, 온가족이 함께 쓰는 시력회복안경 기어형 보라매눈 출시!
2018/07/06 08:1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3543621158_20180705165358_7311233608.jpg
 
[소비자불만119신문=이왕덕/기자]
리커버아이즈(대표 양원종)는 온 가족이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시력회복안경인 기어형 보라매눈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보라매눈은 전 세계에서 최초로 시력회복용 광학기기로 특허 등록된 사물축소용 시력회복안경이다. 이 제품은 자은한의원 양순철 원장이 발견한 시력회복원리인 ‘보다 멀리 가장 작게’를 과학적으로 적용하여 수정체의 두께를 조절하는 모양근 메커니즘을 향상시키는 시력보정용 광학기기로 근시, 난시, 노안, 원시 및 약시 등에 활용 가능하다. 

보라매눈은 2014년부터 본격적으로 상용화됐으며, 현재 한국(3건), 미국(1건), 중국(1건) 등은 특허 등록 완료, 일본, 유럽은 특허 출원 중이다. 

이번에 출시된 2018 기어형 보라매눈은 보라매눈 본체, 축소캡, 가림캡, 난시캡, 독서캡, 제품설명서, 시력표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기어형 보라매눈의 특징은 △온가족이 함께 사용 가능(동공간격 조절 가능) △근시, 난시, 노안, 원시 및 약시 등에 활용 가능 △기어형이라 장시간 시력회복운동 가능 △측면을 막아 암실효과로 집중 시력회복운동이 가능 △160그램으로 경량화로 무게감이 적음 등이다. 

양순철 자은한의원 원장은 “시력치료를 위해 자은한의원을 내원한 환자들도 보라매눈을 활용해 시력회복운동을 진행한다”며 “최근 25년간 안경을 착용하던 환자가 2.0 까지 좋아진 사례도 있다”고 밝혔다. 

이어 양원장은 “근거리에서 30분 정도 스마트폰, 컴퓨터 등을 사용했다면 10분정도는 창밖이나 산 같은 원거리를 봐주는 것이 시력회복에 도움이 된다”고 조언했다. 

양원종 리커버아이즈 대표는 “시력회복안경 보라매눈이 ‘시력교정장치’로 국내 특허청에서 인정받은 만큼 수출 진행 중인 중국을 비롯해 미국, 일본 등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리커버아이즈는 기어형 보라매눈 신제품 론칭 기념으로 7월 말까지 프로모션 할인 가격으로 판매하고 있다. 문의는 보라매눈 홈페이지 및 전화를 통해하면 된다. 

리커버아이즈 개요 
리커버아이즈는 시력 회복 안경을 전문적으로 제조/판매하는 업체이다. 보라매눈은 전 세계에서 최초로 시력 회복용 광학기기로 특허 등록된 사물축소용 시력 회복 안경이다. 보라매눈은 시력 회복 원리인 ‘보다 멀리 가장 작게’를 과학적으로 적용하여 수정체의 두께를 조절하는 모양근 메커니즘을 향상시키는 시력보정용 광학기기로 근시, 난시, 노안, 원시, 및 약시 등에 활용 가능하다. 

보라매눈은 2014년부터 본격적으로 상용화됐으며 현재 한국, 미국, 중국 등은 특허 등록 완료, 일본, 유럽은 특허 출원 중이다. 
2016년에는 서울국제발명대회에서 보라매눈으로 금상을 수상하는 쾌거도 이뤘다. 2018년 신형 기어형 보라매눈은 고객의 편의성을 위해 머리에 착용하는 기어(Gear)형 시력 회복 안경으로 디자인이 변경됐다.
[ 이왕덕 ]
이왕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sbg585@naver.com
소비자불만119신문(www.sbj119.co.kr) - copyright ⓒ 소비자불만119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서울 마포구 효창목5길 20-B| www.sbj119.co.krㅣsbg585@naver.com l ☎ 070-8777-9914
      인터넷신문|경기아-50373|발행인 | 편집:이왕덕|청소년보호책임자|김용길 ] 팩스-032-262-9914
      소비자불만119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